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민희진 혼자 뉴진스 키운 거 아니다”…하이브 직원들의 증언 ‘봇물’

조용현 에디터 조회수  

어도어에 대한 성토 터져
“하이브 직원들이 다 했다”
모기업 언급 금지 교육

출처 : 블라인드

하이브와 어도어가 자회사 경영권 탈취 시도 여부로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있는 가운데 하이브 직원들의 증언이 한 온라인커뮤니티에 봇물 터지듯 터져 나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직장인 온라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에는 자신을 하이브 직원이라고 소개한 B 씨가 ‘대퓨님에게 물어보자’라는 제목의 장문 글을 게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게시된 글에서 B 씨는 “꼭 하이브 자본이 아니었어도 됐었다고 한 그녀, 혼자서 아티스트를 출산한 기분이라는 그녀에게 물어봐”라며 10여 개의 질문을 던진 것으로 확인됐다.

출처 : 뉴스 1

하이브 소속 직원이 아니라면 알 수 없는 구체적인 내용들이 등장한 해당 글에 또 다른 직원들의 공감 댓글이 달려있어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된 것으로 보인다.

B 씨가 올린 글에는 “뉴진스 멤버 절반이 원래 어디 연습생이었는지? 트레이닝 어디에서 받았는지?” “원래 ‘민희진 걸그룹’이 어도어가 아닌 어느 레이블에서 데뷔하려고 했는지?” “하입보이 어텐션 포함한 뉴진스 데뷔곡들을 유튜브의 어느 계정에 올려서 프로모션했는지?” “뉴진스와 스포티파이, 유튜브 등의 글로벌 플랫폼 캠페인을 누가 진행하는지?” “포닝 앱(뉴진스 팬 소통 앱)을 누가 개발해 줬는지?” “뉴진스 팬 미팅을 누가 기획하고 실행하는지?” “뉴진스 룰라팔루자 페스티벌 출연, 빌보드 매거진 커버 인터뷰, 빌보드 뮤직 어워드 시상식 퍼포먼스와 수상 등을 어디에서 꽂아줬는지” “작년 말까지 뉴진스의 광고, 브랜드 파트너십, 협찬 업무 전부 누가 진행했는지” “뉴진스 국내 일본 미국 시상식 출연을 누가 조율하는지?” “뉴진스 국내와 해외 보도자료를 누가 내보내고 기자들과 소통하는지?” 등을 비롯해 기타 질문이 50개 정도 더 있다고 밝혔다.

출처 : 블라인드

이어 “오해하는 것 같아서 추가한다. 어도어 실무가 한 일이라는 얘기가 아니다. 위는 전부 다 어도어가 아니라 하이브 직원들이 한 일”이라며 뉴진스 소속사 어도어가 주요 업무들을 하이브에 의지하고 있다고 증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글에는 “격하게 공감한다”며 또 다른 직원들의 댓글이 계속해서 달리고 있다. 익명의 한 하이브 직원은 “구구절절 옳은말 ㅋㅋ데뷔 3일 전에 뮤비 관련 반드시 필요하다고, 급하다고 갑자기 업무 요청하면서도 대내비 기밀이라 시점이 이렇게 임박해서 줄 수 밖에 없었다고 어쩔 수 없었다고 ㅋㅋ 하 3일 내내 야근시키고.. 다 하이브 인적자본으로 만들어냈으면서 하는 짓이 너무 실소가 나왔지”라고 댓글을 달며 글의 작성자와 같은 비판적 입장을 드러냈다.

출처 : 블라인드

또한, “이렇게 맞는 말만 있는 게시글 오랜만이다. 앰버서더 하이브가 해다 줄 땐 아무 말 없이 단물 다 받아먹고 타 레이블은 따라 한 거다 난리” “지들이 사업부서 행정부서 필요할때마다 단물 쪽 도움받은 게 없다고?? 추가 질문을 열 개는 더 족히 붙일 수 있다” “거긴 대표가 누구인지 알고 어도어에 입사한 죄지. 하이브 직원들이야말로 무슨 죄임? 폭언, 갑질, 신경질, 배경 설명도 없이 자기들끼리 타임라인 정하고 무조건 그때까지 결과물 내놓으라는 억지” “정작 업무 진행을 위해 꼭 알아야 하는 정보는 대외비라고 공유 안 함. 외부 사람인 돌고래유괴단(뮤비 감독/제작사)까지 전부 아는 정보를 하이브는 모른다고요. 그럼, 일을 요청하지 말든지”라며 증언들이 쏟아져 나왔다.

여기에 하이브 직원들의 증언 중 “어도어에서 뉴진스 멤버들에게 수상소감으로 모 기업인 하이브를 언급하지 말라고 지시했다”고 주장해 눈길을 끌었다.

출처 : 블라인드

또 다른 댓글 작성자가 주장하기로는 “멤버들한테는 수상소감에 하이브 절대 언급하지 말라, 하이브 다른 레이블 아티스트도 일절 언급하지 말라, 데뷔 전 연습생 시절 질문은(쏘스뮤직 연습생이었던 거 알리기 싫어서)꺼내는거 조차 못하게 했다. 하이브 그렇게 싫어하면서 정작 회사 건물 디자인 맡았다고 본인이 제일 꼭대기 16층 쓰겠다고 한 것도 꼴사납다”고 증언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하이브는 자회사 어도어의 경영권 탈취 시도 여부를 조사하던 중 포렌식을 통해 물증을 확보했으며 민희진 대표를 비롯한 경영진을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 뉴스 1

하이브에 측은 어도어 대표이사 주도로 경영권 탈취 계획이 수립됐다는 구체적인 사실을 확인하고 물증도 확보했다며 경영진들이 있는 단톡방 대화 일부를 공개하며 즉각 대응에 나섰다.

하이브가 공개한 대화록과 증언 등에 따르면 어도어 대표이사는 경영진들에게 하이브가 보유한 어도어 지분을 매각하도록 하이브를 압박할 방법을 마련하라고 지시했으며, 이 지시에 따라 아티스트와의 전속 계약을 중도 해지하는 방법, 어도어 대표이사와 하이브 간 계약을 무효로 하는 방법 등이 구체적으로 논의된 정황이 드러난 것으로 확인됐다.

하이브의 주장에 대해 반박하기 위해 민희진 대표는 25일 3시 기자회견을 열어 자신의 입장을 직접 밝히기로 했다.

author-img
조용현 에디터
content@mobilitytv.co.kr

댓글6

300

댓글6

  • 하이브 지원없이 발품팔아 혼자 큰거 같은데 개이브는 언플장악할 시간에 해명할 일에 해명하라 개이브 감사한번 하자 썩은내가 진동한다

  • 사람이 먼저 되라....

  • 하이브 직원이 뉴진스를 만들었나? 그럼 방시혁이 민희진 왜 모셔온거지??

  • 레이블을 상대로 해야될일을 너희가 한거잖아.그건 당연한건데 먼 일한것을 거품물고 얘기하니

  • 레이블마다 개발팀 다 따로 있는게 아닌 이상 하이브 일을 하이브직원한테 시킨건데 뭐가 문제냐 포닝 처음듣긴 했는데 위버스라는 앱이랑 비슷한거 아닌가 이미 만들어진 바탕에서 개발시키는게 낫지않나? 굳이 시간이랑 돈 더들여가면서 새로 만들겠다고 하는게 더 이상하지 않나

[기획특집] 랭킹 뉴스

  • "소름 끼친다"애플 영구삭제 사진 보관 논란…소송 가능할까?
  • “검사 남편 때문에 이사 다니던 주부가 이젠 욕먹으면서 매주 1억씩 벌어요”
  • 회장님은 당연히 군필? 대기업 총수들 전역한 부대 어딘지 살펴봤더니...
  • “신생아 돌보면 연봉 5,000” 주겠다는 구인 공고, 시민 반응 달랐다
  • “내가 낸 세금으로 생색”…기초연금 40만 원 현실화하면 벌어질 일
  • "애널리스트도 놀라"…증권가 목표주가 100% 상향된 삼양식품, 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30년간 수하물 분실되지 않은 ‘이 공항’ 어디?
    30년간 수하물 분실되지 않은 ‘이 공항’ 어디?
  •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 “아빠들 필수 SUV” 신형 팰리세이드, 버스전용차로 허용될 듯
    “아빠들 필수 SUV” 신형 팰리세이드, 버스전용차로 허용될 듯
  • 30년간 수하물 분실되지 않은 ‘이 공항’ 어디?
    30년간 수하물 분실되지 않은 ‘이 공항’ 어디?
  • 자생한방병원, 턱관절 장애 환자에 자하거 약침 효과 확인
    자생한방병원, 턱관절 장애 환자에 자하거 약침 효과 확인
  • 아시아나항공, ‘호국 보훈의 달’ 맞이 국내선 특별 할인 진행
    아시아나항공, ‘호국 보훈의 달’ 맞이 국내선 특별 할인 진행
  • “현대차 대단하네” GBC 센터, 시민 위한 복합단지로 변경
    “현대차 대단하네” GBC 센터, 시민 위한 복합단지로 변경
  • “미루다 손해보겠네” 정부, 운전자 295만명 빨리 안 하면 과태료 경고
    “미루다 손해보겠네” 정부, 운전자 295만명 빨리 안 하면 과태료 경고
  • 미국 10대들이 훔쳐서 경찰과 광란의 질주 벌인 이 차, 한국에서 가장 많이 팔렸다!!
    미국 10대들이 훔쳐서 경찰과 광란의 질주 벌인 이 차, 한국에서 가장 많이 팔렸다!!
  • “운전자들 족쇄 부착 확정” 정부, 말로 할 때 잘하지 그랬냐 난리!
    “운전자들 족쇄 부착 확정” 정부, 말로 할 때 잘하지 그랬냐 난리!

당신을 위한 인기글

  • 30년간 수하물 분실되지 않은 ‘이 공항’ 어디?
    30년간 수하물 분실되지 않은 ‘이 공항’ 어디?
  •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 “아빠들 필수 SUV” 신형 팰리세이드, 버스전용차로 허용될 듯
    “아빠들 필수 SUV” 신형 팰리세이드, 버스전용차로 허용될 듯
  • 30년간 수하물 분실되지 않은 ‘이 공항’ 어디?
    30년간 수하물 분실되지 않은 ‘이 공항’ 어디?
  • 자생한방병원, 턱관절 장애 환자에 자하거 약침 효과 확인
    자생한방병원, 턱관절 장애 환자에 자하거 약침 효과 확인
  • 아시아나항공, ‘호국 보훈의 달’ 맞이 국내선 특별 할인 진행
    아시아나항공, ‘호국 보훈의 달’ 맞이 국내선 특별 할인 진행
  • “현대차 대단하네” GBC 센터, 시민 위한 복합단지로 변경
    “현대차 대단하네” GBC 센터, 시민 위한 복합단지로 변경
  • “미루다 손해보겠네” 정부, 운전자 295만명 빨리 안 하면 과태료 경고
    “미루다 손해보겠네” 정부, 운전자 295만명 빨리 안 하면 과태료 경고
  • 미국 10대들이 훔쳐서 경찰과 광란의 질주 벌인 이 차, 한국에서 가장 많이 팔렸다!!
    미국 10대들이 훔쳐서 경찰과 광란의 질주 벌인 이 차, 한국에서 가장 많이 팔렸다!!
  • “운전자들 족쇄 부착 확정” 정부, 말로 할 때 잘하지 그랬냐 난리!
    “운전자들 족쇄 부착 확정” 정부, 말로 할 때 잘하지 그랬냐 난리!

추천 뉴스

  • 1
    "하루 만에 이자 4%...요즘 단기 자금은 '이곳'에 몰립니다"

    오피니언 

  • 2
    시민단체가 왜...동물 위한다는 시민단체들이 파업 이 갈고 있는 이유

    뉴스 

  • 3
    유일하게 목동 14단지만 30층→60층 건축 가능한 이유, 들어보니…

    오피니언 

  • 4
    애플 '생체 감지' 데이터 포괄 수집...개인정보 침해 '논란'

    오피니언 

  • 5
    세계 명품 부자의 다섯 자녀, ‘남매의 난’ 없이 평화롭게 승계 가능할까?

    랭킹 

지금 뜨는 뉴스

  • 1
    강형욱 훈련사의 회사 영업이익 20억, 유튜브 한달 수입만 무려...

    오피니언 

  • 2
    '주가 300%, 매출 30%' 올린 '이 기업' 알고 보니.."인종차별 자?"

    사건사고 

  • 3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오피니언 

  • 4
    "꼭 살려내라"...글로벌 경쟁 밀린 K반도체에 정부가 쏟은 역대급 '금액'

    뉴스 

  • 5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오피니언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