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KF-21 분담금 대폭 삭감해준 정부, 왜 이런 결정 내렸는지 봤더니…

임정혁 에디터 조회수  

SEO

KF-21 ‘보라매’
인니 “분담금 납부 안 해”
정부, 6,000억 삭감 결정

출처 : 뉴스 1

우리 정부가 한국형 전투기 KF-21 ‘보라매’의 개발 분담금을 1조 6,000억 원에서 6,000억 원으로 깎아달라는 인도네시아 정부의 제안을 수용할 것으로 보인다.

당초 인도네시아 측은 “분담금의 3분의 1가량만 내고 기술 이전도 덜 받아 가겠다”고 한국 정부를 향해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8일 방위사업청은 국방부 기자단에 배포한 자료를 통해 KF-21 사업은 2015~26년 약 8조 1,000억 원의 체계개발비를 투자해 KF-21을 한-인니 공동으로 체계개발 하는 사업이라 설명했다.

이어 우리 정부가 4조 9,000억 원(60%), 인니 측과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이 각각 1조 6,000억 원(20%)을 내기로 정해진 바 있다고 밝혔다.

출처 : 뉴스 1

배포한 자료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측은 KF-21 체계개발 종료 시점인 2026년까지 6천억 원으로 분담금 조정을 제안했다”고 밝히며 “인도네시아 측이 납부할 수 있는 6천억 원으로 조정을 추진 중”인 사실을 알렸다.

방위사업청이 조정을 추진 중이라는 자료를 배포한 점을 미루어봤을 때 국방부와 기획재정부 등 관련 부처와 협의를 거쳐 인도네시아 측 제안을 수용할지 결정할 예정으로 추측된다. 빠르면 이달 말 열리는 방위사업추진위원회의 회의에서 최종 결론이 날 전망이다.

당초 인도네시아는 지난 2016년 KF-21 전체 개발비의 20%인 약 1조 7천억 원(이후 약 1조 6천억 원으로 감액)을 개발이 완료되는 2026년 6월까지 부담하고, 관련 기술을 이전 받기로 약속했다.

그러나 최근 우리 정부에게 약속한 금액의 3분의 1 수준인 6천억 원을 2026년까지 납부하는 대신 기술이전도 그만큼만 받겠다고 제안한 것이다.

출처 : 뉴스 1

현재 방위사업청은 조정된 분담금 규모에 맞춰 인도네시아로의 (기술 관련) 이전 가치의 규모도 조정하는 방안을 추진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방위사업청의 한 관계자는 “체계개발 시기 및 전력화 임박 시점에서 인도네시아 측의 분담금 미납 지속으로 개발 일정에 영향을 미칠 수 있고, 분담금 관련 의사결정이 지연되면 KF-21 전력화에도 영향이 예상되기 때문”이라고 말하며 인도네시아의 제안을 받아들이는 방향으로 가닥 잡은 배경을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KF-21 전체 개발비가 당초 예상보다 줄어든 것도 인도네시아 측 분담금을 대폭 삭감할 수 있다는 판단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해석해 볼 수 있다.

따라서 무장을 제외한 KF-21 체계개발 비용은 당초 8조 1천억 원으로 책정됐으나 개발 과정에서 비용 절감이 이뤄져 7조 6천억 원으로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출처 : 뉴스 1

비용 절감에 따라 인도네시아가 납부해야 할 분담금을 1조 6천억 원에서 6천억 원으로 깎아줘도 추가로 충당해야 할 비용은 1조 원이 아닌 5천억 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방위사업청은 배포한 자료를 통해 “부족 재원은 정부와 업체의 노력을 통해 확보할 수 있다”며 “개발비용 부족으로 인해 전투기 개발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분담 비율 조정 및 부족 재원 확보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KF-21 개발비 분담 비율은 한국 정부가 60%, 제작사인 한국항공우주산업(KAI) 20%, 인도네시아 20%이기 때문에 분담 비율을 조정해 인도네시아의 분담금을 대폭 삭감하고 부족한 재원은 정부가 추가 투입할 방침이다.

한편, 인도네시아 측은 사업 첫해인 지난 201 지난 2016년에 납부한 500억 원을 제외하면 분담금을 계획대로 납부한 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 뉴스 1

이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위기 등을 이유로 우리 측에 건넴 분담금이 약 4,000억 원 수준인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 정부는 지속적인 대화 및 서한을 통해 분담금 납부를 독촉하고 인니 측의 연도별 납부계획 제시를 요구한 바 있다.

인도네시아 측은 오는 2034년까지 매년 약 1,000억 원을 분담하는 납부계획을 통보했으나 돌연 마음을 바꿔 분담금 삭감을 요구한 것이다.

이는 지금까지 납부한 4,000억 원에 더해 앞으로 2,000억 원만 더 내고 기술 이전도 덜 받겠다는 무리한 요구로 판단된다.

그러나 인니 측의 개발 비율이 당초 20%에서 10%로 줄어들며 조정된 분담금 규모에 맞춰 기술 이전 역시 비율을 조정해 분담금 미납 지속으로 인한 개발 일정에 차질을 빚는 경우를 사전에 차단한 선택으로 보인다.

 

author-img
임정혁 에디터
content@mobilitytv.co.kr

댓글0

300

댓글0

[랭킹] 랭킹 뉴스

  • “210억, 160억, 50억…예산 줄줄 샌다는 지자체 ‘랜드마크’ 여깁니다”
  • 세계 명품 부자의 다섯 자녀, ‘남매의 난’ 없이 평화롭게 승계 가능할까?
  • '삼성 빠지면 주식 부호 여성 1위'라는 SK 최태원의 여동생 누구?
  • 이재용·정의선에 이어 영국에서 5번째 타이틀 받은 인물, 바로...
  • 경유 소주, 점액질 맥주까지…하이트 진로의 주가 하락 진짜 이유는?
  • "미국이 탐낼 정도..." 우크라이나가 잘 썼다고 소문난 K무기의 정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 여행 중 수하물 지연 및 분실에 대처하는 꿀팁
    여행 중 수하물 지연 및 분실에 대처하는 꿀팁
  • 칸영화제에서 한국 안타까운 상황, 하지만…
    칸영화제에서 한국 안타까운 상황, 하지만…
  • 도쿄일렉트론코리아, 상반기 공채 시작…100명 이상 채용
    도쿄일렉트론코리아, 상반기 공채 시작…100명 이상 채용
  • 외국인 매도 전환에 코스피 2730선…코스닥 낙폭 확대 [오후 시황]
    외국인 매도 전환에 코스피 2730선…코스닥 낙폭 확대 [오후 시황]
  • SK C&C, 맞춤형 sLLM 구현 지원 플랫폼 ‘솔루어 LLMOps’ 공개
    SK C&C, 맞춤형 sLLM 구현 지원 플랫폼 ‘솔루어 LLMOps’ 공개
  • “현대차 대단하네” GBC 센터, 시민 위한 복합단지로 변경
    “현대차 대단하네” GBC 센터, 시민 위한 복합단지로 변경
  • “미루다 손해보겠네” 정부, 운전자 295만명 빨리 안 하면 과태료 경고
    “미루다 손해보겠네” 정부, 운전자 295만명 빨리 안 하면 과태료 경고
  • 미국 10대들이 훔쳐서 경찰과 광란의 질주 벌인 이 차, 한국에서 가장 많이 팔렸다!!
    미국 10대들이 훔쳐서 경찰과 광란의 질주 벌인 이 차, 한국에서 가장 많이 팔렸다!!
  • “운전자들 족쇄 부착 확정” 정부, 말로 할 때 잘하지 그랬냐 난리!
    “운전자들 족쇄 부착 확정” 정부, 말로 할 때 잘하지 그랬냐 난리!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 여행 중 수하물 지연 및 분실에 대처하는 꿀팁
    여행 중 수하물 지연 및 분실에 대처하는 꿀팁
  • 칸영화제에서 한국 안타까운 상황, 하지만…
    칸영화제에서 한국 안타까운 상황, 하지만…
  • 도쿄일렉트론코리아, 상반기 공채 시작…100명 이상 채용
    도쿄일렉트론코리아, 상반기 공채 시작…100명 이상 채용
  • 외국인 매도 전환에 코스피 2730선…코스닥 낙폭 확대 [오후 시황]
    외국인 매도 전환에 코스피 2730선…코스닥 낙폭 확대 [오후 시황]
  • SK C&C, 맞춤형 sLLM 구현 지원 플랫폼 ‘솔루어 LLMOps’ 공개
    SK C&C, 맞춤형 sLLM 구현 지원 플랫폼 ‘솔루어 LLMOps’ 공개
  • “현대차 대단하네” GBC 센터, 시민 위한 복합단지로 변경
    “현대차 대단하네” GBC 센터, 시민 위한 복합단지로 변경
  • “미루다 손해보겠네” 정부, 운전자 295만명 빨리 안 하면 과태료 경고
    “미루다 손해보겠네” 정부, 운전자 295만명 빨리 안 하면 과태료 경고
  • 미국 10대들이 훔쳐서 경찰과 광란의 질주 벌인 이 차, 한국에서 가장 많이 팔렸다!!
    미국 10대들이 훔쳐서 경찰과 광란의 질주 벌인 이 차, 한국에서 가장 많이 팔렸다!!
  • “운전자들 족쇄 부착 확정” 정부, 말로 할 때 잘하지 그랬냐 난리!
    “운전자들 족쇄 부착 확정” 정부, 말로 할 때 잘하지 그랬냐 난리!

추천 뉴스

  • 1
    "하루 만에 이자 4%...요즘 단기 자금은 '이곳'에 몰립니다"

    오피니언 

  • 2
    시민단체가 왜...동물 위한다는 시민단체들이 파업 이 갈고 있는 이유

    뉴스 

  • 3
    유일하게 목동 14단지만 30층→60층 건축 가능한 이유, 들어보니…

    오피니언 

  • 4
    애플 '생체 감지' 데이터 포괄 수집...개인정보 침해 '논란'

    오피니언 

  • 5
    강형욱 훈련사의 회사 영업이익 20억, 유튜브 한달 수입만 무려...

    오피니언 

지금 뜨는 뉴스

  • 1
    “신생아 돌보면 연봉 5,000” 주겠다는 구인 공고, 시민 반응 달랐다

    기획특집 

  • 2
    '주가 300%, 매출 30%' 올린 '이 기업' 알고 보니.."인종차별 자?"

    사건사고 

  • 3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오피니언 

  • 4
    "꼭 살려내라"...글로벌 경쟁 밀린 K반도체에 정부가 쏟은 역대급 '금액'

    뉴스 

  • 5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오피니언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