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대통령실 이전 3년 차…’용산 상권’은 이렇게 바뀌었다

임정혁 에디터 조회수  

대통령실 이전 3년 차
삼각지, 용산전자상가 등 상권
매출 및 공실률 현황은?

출처 : 뉴스1

윤석열 정부 출범 3년 차를 맞았다. 취임과 동시에 대통령 집무실을 청와대에서 용산으로 이전해 ’용산 대통령실‘도 3년 차가 됐다.

대통령실 같은 힘 있는 권력기관의 이전이 용산 상권 부흥에 도움을 줬을까? 삼각지 일대부터 이태원 등 인근 상권 현황에 관심이 쏠렸다. 대통령실이 옮겨간 지 한 달 차였던 지난 2022년 6월 한국신용데이터의 조사에 따르면 대통령실 일대 매출이 취임(5월 10일) 전 주와 비교해 7~9% 증가했다.

출처 : 뉴스1

조사 대상이 된 지역은 원효로 1가와 한강로 1~3가 등 대통령 집무실과 가까운 4개동이었다. 대통령실 직원과 경찰, 그리고 집회 시민들이 몰리면서 매출이 올랐다는 분석이다.

특히 특수를 본 건 신용산역과 삼각지역 사이 길게 형성된 골목길인 ’용리단길‘이었다. 서울시상권분석시스템에 따르면 용리단길의 유동 인구(1ha당)는 2021년 1만 3,716명에서 2022년 1만 6,004명으로 1년 사이 17% 증가했다.

이후 지난해 10월 고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이전 1년 차 상권 조사 결과를 내놓았다. 자료에 따르면 대통령실 일대 상권은 전년 6월 한달 간 554억원의 매출을 올렸으나, 그해엔 498억원에 그쳤다.

이는 2022년 10월에 발생한 이태원 참사의 여파가 원인인 것으로 분석됐다.

출처 : 뉴스1

그렇다면 이태원 상권은 어떻게 변했을까?

이태원은 참사 이전부터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외국인 관광객과 20대의 발길이 끊기면서 쇠락의 길을 걷고 있었다. 당시 공실률은 30%대였으나 윤석열정부의 코로나19 위험단계 격하 이후 회복세를 보이고 있었다.

그러나 참사가 발생하자 이태원의 소비 규모는 참사 후 직전의 39.9%로 급감했다. 이에 서울시와 용산구청은 지난해 2월부터 이태원 일상회복 대책을 시행했다. 용산구 6개동 점포에서 쓸 수 있는 이태원상권회복상품권을 대폭 늘린 것.

그 결과 지난 4월 이태원의 카드매출액은 사고 이전 70% 규모를 회복했다고 한다. 한국부동산원에 통계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이태원 중대형 상가 공실률도 1%에 그쳤다.

출처 : 뉴스1

또 다른 대표 용산 상권 ’용산전자상가‘는 대통령실 이전 이후 개발 계획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이곳은 1985년 전기·전자 업종을 육성하겠다는 정부 정책의 일환으로 조성되어 1990년대 호황을 맞았으나 2010년대 들어선 시설 노후화로 상권 활력이 크게 떨어졌다. 2021년 공실률은무려 58%에 달했다. 서울시는 지난해 6월 용산전자상가 일대를 인공지능(AI)·정보통신기술(ICT) 등 미래 산업 중심 지역으로 조성한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재개발에 착수해 새로 지어지는 건물 공간의 30% 이상을 전자부품, 컴퓨터, 영상, 음향 및 통신장비 제조업 등 미래 산업 용도로 쓰도록 의무화했다. 최종 목표는 ’아시아의 실리콘밸리‘라고 전해졌다.

출처 : 뉴스1

한편 ’부촌‘ 한남동 상권은 젊은이들의 사랑을 받으며 새로운 용산 상권으로 떠오르고 있다. 한국부동산원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 한남동 중대형 상가 공실률은 0%를 나타냈다.

현재 한남동엔 주요 메이저부터 온라인에서 인기를 끄는 패션 및 잡화 브랜드들의 상점이 깔리고 있다. 골목엔 소규모 음식점과 카페가 즐비해지고 있다. 인근엔 블루스퀘어, 리움 미술관과 같은 문화예술 공간이 있고 한강과 인접해 앞으로 한남동 상권 규모는 더욱 커지리라 부동산업계는 전망하고 있다.

author-img
임정혁 에디터
content@mobilitytv.co.kr

댓글2

300

댓글2

  • Laudedeum

    기자가 아니고 편집자가 기사를 쓰나?그럼 뉴스를 취재하는 것이 아니고, 여기저기서 모아다 놓는다는 뜻인가...?

  • 기자가 아니고 편집자가 기사를 쓰나?그럼 뉴스를 취재하는 것이 아니고, 여기저기서 모아다 놓는다는 뜻인가...?

    기자가 아니고 편집자가 기사를 쓰나?그럼 뉴스를 취재하는 것이 아니고, 여기저기서 모아다 놓는다는 뜻인가...?

[오피니언] 랭킹 뉴스

  •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 '에루샤' 명품보다 가치높다는 재테크…지금 시작해도 될까?
  • 46년 만에 경영에서 물러난다는 ‘한화그룹 2인자’ 누구나면요
  • “내가 국힘보다 낫다”던 최순실 딸 정유라...요즘 뭐 하나 봤더니
  • 삼성가 삼남매 중 이서현만 유일하게 이혼 안 한 진짜 이유

당신을 위한 인기글

  • 3만년 된 매머드 미라, 캐나다서 발견
    3만년 된 매머드 미라, 캐나다서 발견
  • 와이키키 해변에서 수영하다 바다표범에 공격당한 여성… 사건의 전말은?
    와이키키 해변에서 수영하다 바다표범에 공격당한 여성… 사건의 전말은?
  • 기내에서 더 이상 이어폰이 제공되지 않는 이유
    기내에서 더 이상 이어폰이 제공되지 않는 이유
  • 여름휴가 직전에반차 쓰고 가기 좋은인천 오션뷰 카페 5
    여름휴가 직전에반차 쓰고 가기 좋은인천 오션뷰 카페 5
  • [아이포토]천만 반려인 시대, 댕댕이와 함께하는 ‘2024 서초 독 스포츠 축제’
    [아이포토]천만 반려인 시대, 댕댕이와 함께하는 ‘2024 서초 독 스포츠 축제’
  • 홍콩 H지수 반등에 은행권 ‘화색’ 돌지만…다가오는 과징금 ‘관문’
    홍콩 H지수 반등에 은행권 ‘화색’ 돌지만…다가오는 과징금 ‘관문’
  • LG의 ‘가전 구독’, 인기몰이 이유봤더니
    LG의 ‘가전 구독’, 인기몰이 이유봤더니
  • “먼저 산 사람들 안됐네요”..신형 EV6, 결국 ‘이런’ 결정 내렸다
    “먼저 산 사람들 안됐네요”..신형 EV6, 결국 ‘이런’ 결정 내렸다
  •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 “현대차 사려다 기아 계약” 아빠들, 결국 돈 있으면 ‘무조건 이 차’ 산다
    “현대차 사려다 기아 계약” 아빠들, 결국 돈 있으면 ‘무조건 이 차’ 산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3만년 된 매머드 미라, 캐나다서 발견
    3만년 된 매머드 미라, 캐나다서 발견
  • 와이키키 해변에서 수영하다 바다표범에 공격당한 여성… 사건의 전말은?
    와이키키 해변에서 수영하다 바다표범에 공격당한 여성… 사건의 전말은?
  • 기내에서 더 이상 이어폰이 제공되지 않는 이유
    기내에서 더 이상 이어폰이 제공되지 않는 이유
  • 여름휴가 직전에반차 쓰고 가기 좋은인천 오션뷰 카페 5
    여름휴가 직전에반차 쓰고 가기 좋은인천 오션뷰 카페 5
  • [아이포토]천만 반려인 시대, 댕댕이와 함께하는 ‘2024 서초 독 스포츠 축제’
    [아이포토]천만 반려인 시대, 댕댕이와 함께하는 ‘2024 서초 독 스포츠 축제’
  • 홍콩 H지수 반등에 은행권 ‘화색’ 돌지만…다가오는 과징금 ‘관문’
    홍콩 H지수 반등에 은행권 ‘화색’ 돌지만…다가오는 과징금 ‘관문’
  • LG의 ‘가전 구독’, 인기몰이 이유봤더니
    LG의 ‘가전 구독’, 인기몰이 이유봤더니
  • “먼저 산 사람들 안됐네요”..신형 EV6, 결국 ‘이런’ 결정 내렸다
    “먼저 산 사람들 안됐네요”..신형 EV6, 결국 ‘이런’ 결정 내렸다
  •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이러니 중국산 안 사지” 미국 진출했다 깡통차게 생긴 ‘이 기업’
  •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미국 갑질 지독하네” 거품물고 원가절감 들어간 ‘이곳’
  •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아저씨들 참 답 없다” 제발 조심하라 해도 대놓고 무시하는 ‘이곳’
  • “현대차 사려다 기아 계약” 아빠들, 결국 돈 있으면 ‘무조건 이 차’ 산다
    “현대차 사려다 기아 계약” 아빠들, 결국 돈 있으면 ‘무조건 이 차’ 산다

추천 뉴스

  • 1
    “14만 명 떠났는데…넷플릭스 때문에 16년 만에 망하게 생겼죠”

    사건사고 

  • 2
    "한국 기술을 호주에 보여줬을 뿐인데... 수천억 매출 뛰었죠"

    뉴스 

  • 3
    전세 사기만 있다고?...요즘 활개친다는 월세 사기의 수법

    뉴스 

  • 4
    32년 만에 ‘대구’ 벗어났다…시중은행 전환된 '국내 1호 지방은행'

    뉴스 

  • 5
    13년 전 무산된 국방의학원 재추진하는 정부…미국과 비교해 보니

    기획특집 

지금 뜨는 뉴스

  • 1
    1억 모아 청약 당첨된 24살 저축의 달인...2년 뒤 지금은?

    기획특집 

  • 2
    “100년 전 꿈 현실화”한다는 일론 머스크…요즘 뭐 하나 봤더니

    최신 

  • 3
    주 4일제·초봉 5천만 원의…금융계 취준생들이 눈 돌린 ‘이 회사’

    기획특집 

  • 4
    한국 105mm포탄 관심 있다는 우크라이나...진짜 속내는 이거였다

    기획특집 

  • 5
    이재용·정의선에 이어 영국에서 5번째 타이틀 받은 인물, 바로...

    랭킹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