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뉴진스 Archives - 모빌리티TV

#뉴진스 (14 Posts)

  • 민희진 저격한 아일릿 소속사 대표...과거 무슨 일 했나 봤더니
    민희진 저격한 아일릿 소속사 대표...과거 무슨 일 했나 봤더니 하이브와 하이브 산하 레이블 어도어 민희진 대표의 갈등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그룹 아일릿의 소속사 빌리프랩 측이 어도어 민희진 대표가 제기한 ‘뉴진스 표절 의혹’에 대해 반박하는 입장문과 영상을 공개했다.
  • '민희진 지우기' 실패한 하이브...그런데도 주가는 올랐다, 대체 왜?
    '민희진 지우기' 실패한 하이브의 주가는 올랐다...대체 왜? 30일 법원이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하이브를 상대로 제기한 소송을 인용했다. 해당 소송은 민 대표가 하이브에 의결권 행사 금지 가처분에 대한 내용이다. 
  • “맞다이로 들어와”라던 민희진, 10일에 결국...방금 충격적인 소식 전해졌다 7일 어도어의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세종은 "하이브는 민희진 대표이사 겸 사내이사의 해임 안건에 대하여 임시주주총회소집을 청구한 바 있는데, 이는 민 대표와 체결한 주주 간 계약을 위반한 것이다"라는 입장을 전했다.
  • “큰 거 온다”는 애플…1천 100억 달러 규모의 자사주 매입, 왜? 애플이 아이폰 판매 부진으로 매출이 약 4% 줄었지만, 시장 예상치를 웃도는 실적을 거두며 사상 최대 규모인 1,100억 달러의 자사주 매입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는 올해 들어 급락한 주가를 부양하기 위한 시도로 보인다.
  • 도쿄 길바닥에 널브러진 앨범들...'민희진' 기자회견 재주목 지난달 말 일본의 한 네티즌이 공개한 하이브 레이블인 플레디스 소속 아티스트인 세븐틴 앨범과 관련한 사진이 떠올랐고 그와 관련한 민 대표가 기자회견에서 한 말이 다시금 주목되는 상황이다. 
  • "하이브만 그런 게 아니었다"...엔터계에 퍼진 사이비 근황 알려드립니다 K팝을 선두적으로 이끄는 하이브가 어도어 민희진 대표와의 갈등 논란에 이어 사이비 종교 연루설까지 불거지며 혼돈이 커지는 상황이다. 이번 하이브 사건으로 네티즌들은 연예 기획사와 관련한 사이비 종교에 대해 관심이 쏠렸다.
  • 뉴진스·아일릿 표절 논란…소송까지 간 외국 사례와 비교해보니 하이브가 ‘민희진 사태’를 언론에 공개한 이후인 지난 23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뉴진스와 아일릿의 콘셉트 비교’라는 내용의 글이 속속들이 올라오기 시작했다. 글에는 아일릿과 같은 소속사인 뉴진스를 비롯해 르세라핌의 안무를 대조하는 영상과 글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 ‘실명 까고 욕설한 민희진’ 눈물의 기자회견, 뭘 얻고 뭘 잃었나 회사의 경영권을 탈취하려 시도했다는 의혹을 받는 어도어의 민희진 대표가 입을 열었다. 민희진 대표는 하이브가 주장하고 있는 의견에 반박하기 위해 기자회견을 열고 입장을 밝혔다.
  • “하이브·민희진 싸움 아냐”…진짜 싸움은 ‘김앤장vs세종’ 방시혁 하이브 의장과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정면충돌하며 '방탄소년단의 아버지'와 '뉴진스의 어머니'로 불리는 이들의 싸움에 내로라하는 대형 로펌들이 참여해 향후 법적 분쟁에 대한 관심도 이어지고 있다.
  • 하이브의 고발장 접수...민희진 대표가 받게 될 처벌은? 지난 25일 민희진 어도어 대표는 기자회견을 열고 방시혁 의장, 하이브 경영진과의 갈등을 토로했다. 민 대표는 그동안 하이브의 경영 방식과 표절 문제를 지적했는데, 하이브가 이에 대한 보복으로 자신을 해임하려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 “뉴진스 알고보니 무당이 키웠다?”…하이브, 강남 무속인 경영 코치 포착 어도어의 경영에 무속인이 개입한 정황이 드러나 충격이다. 하이브는 민희진 대표가 인사, 채용 등 주요한 회사 경영 사항을 여성 무속인에게 코치 받아 이행해 온 정황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 “민희진 혼자 뉴진스 키운 거 아니다”…하이브 직원들의 증언 ‘봇물’ 하이브와 어도어가 자회사 경영권 탈취 시도 여부로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있는 가운데 하이브 직원들의 증언이 한 온라인커뮤니티에 봇물 터지듯 터져 나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민희진 사태' 시총 1조 빠진 하이브보며 증권가에서 나온 말 지난 23일 하이브는 전 거래일 대비해 2.59% 하락한 20만 7,000원에 거래된 바 있다. 주가는 전날보다 7.8% 하락하며 시가총액이 최고가 대비 1조 원 가까이 증발했다.
  • '기자회견'연 민희진...직장인 커뮤에선 '갑질'로 유명했다고? 서울 강남구 한국컨퍼런스 센터에서 25일 오후 하이브 산하 레이블 어도어 민희진 대표가 긴급 기자회견을 열었다. 어도어 민희진 대표가 화제가 되면서, 그간 민 대표가 업계에서 ‘갑질’로 유명했다는 직장인 커뮤니티이니 블라인드에 많은 글이 올라오는 상황이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물놀이보다 더 재밌는 ‘돈의문 박물관 마을’ 여름 체험 3선
    물놀이보다 더 재밌는 ‘돈의문 박물관 마을’ 여름 체험 3선
  • 고급 애프터눈 티와 즐기는 뉴욕 2층 버스투어 어떤 모습
    고급 애프터눈 티와 즐기는 뉴욕 2층 버스투어 어떤 모습
  • 경주 여행 숙소 더 케이 호텔 경주
    경주 여행 숙소 더 케이 호텔 경주
  • 물놀이보다 더 재밌는 ‘돈의문 박물관 마을’ 여름 체험 3선
    물놀이보다 더 재밌는 ‘돈의문 박물관 마을’ 여름 체험 3선
  • 고급 애프터눈 티와 즐기는 뉴욕 2층 버스투어 어떤 모습
    고급 애프터눈 티와 즐기는 뉴욕 2층 버스투어 어떤 모습
  • [크립토리뷰] 하이퍼리즘, 온체인 대출 서비스 ‘제스트 프로토콜’에 투자(6월2주차)
    [크립토리뷰] 하이퍼리즘, 온체인 대출 서비스 ‘제스트 프로토콜’에 투자(6월2주차)
  • “이러면 테슬라 계약 취소!” 자율주행 쓰다 경찰차 들이 받아 논란
    “이러면 테슬라 계약 취소!” 자율주행 쓰다 경찰차 들이 받아 논란
  • “현대차 승부수 던졌다” 인도 생산량 확대, 4조원대 자금 투입
    “현대차 승부수 던졌다” 인도 생산량 확대, 4조원대 자금 투입
  • 실어증 베르니케 실어증 원인 및 증상 치료 관리 뇌 손상으로 인한 언어 장애의 일환
    실어증 베르니케 실어증 원인 및 증상 치료 관리 뇌 손상으로 인한 언어 장애의 일환
  • 목뼈 소리 목에서 뚝뚝 딱딱 거리는 소리 나는 이유 원인 및 증상
    목뼈 소리 목에서 뚝뚝 딱딱 거리는 소리 나는 이유 원인 및 증상
  • [내일날씨] 전국 다시 무더위…서울 낮 최고 30도
    [내일날씨] 전국 다시 무더위…서울 낮 최고 30도
  • 【주택 인테리어】 결혼한 지 3달 만에 백수가 된 신혼부부의 이야기
    【주택 인테리어】 결혼한 지 3달 만에 백수가 된 신혼부부의 이야기

추천 뉴스

  • 1
    얼마나 힘들길래...'100일 축하파티'까지 있다는 유일한 직업

    오피니언 

    얼마나 힘들길래...'100일 축하잔치'까지 있다는 유일한 직업
  • 2
    ‘테라사태’ 권도형 미국에서 6조 벌금 처벌…한국에서는?

    국제 

    ‘테라사태’ 권도형 미국에서 6조 벌금 처벌…한국에서는?
  • 3
    29층 아파트의 '한 대뿐인 승강기' 고장낸 주민 "수리비 줘야 해요?"

    사건사고 

    29층 아파트 '유일한' 승강기 고장낸 주민…수리비 물어줘야 할까?
  • 4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오피니언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200 만원씩 용돈달랍니다"
  • 5
    밀양 피해자 무료 변론했던 ‘강지원 변호사’…은퇴 후 뭐하냐면

    사건사고 

    밀양 피해자 무료 변론했던 ‘강지원 변호사’…은퇴 후 뭐하냐면

지금 뜨는 뉴스

  • 1
    부안 4.8 지진에도 9시간 동안 '전북지사' 없었다...대체 왜?

    뉴스 

  • 2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오피니언 

  • 3
    “의사 파업 때문에 암수술도 미뤘는데…이젠 이런 문자까지 오네요"

    뉴스 

  • 4
    이민우 26억, 허경환 27억, 추성훈 10억, 리사 10억

    국제 

  • 5
    “밀양 가해자 살아”…좌표찍힌 '김해 아파트 커뮤니티' 난리났다

    사건사고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