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이 옵션’까지 만들었다고?.. 모두가 몰랐던 벤츠 6가지 충격적 사실

서윤지 에디터 조회수  

벤츠 브랜드에 대해
모두가 잘 몰랐던 사실들
알고 보면 옵션 선두 주자?

메르세데스 벤츠. 해당 브랜드는 1883년 칼 벤츠가 설립한 회사 ‘앤 시에’와 1890년 고틀립 다임러가 설립한 회사 DMG가 합병하여 만들어진 브랜드이다. 메르세데스 벤츠만큼 상징적인 자동차 브랜드는 거의 없을 것이며, 일생 동안 정말 인상적인 위업을 달성해야 벤츠만큼의 아이콘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사실 벤츠에는 우리가 알지 못하는 여러 비밀이 숨겨져 있다. 벤츠에 관한 많은 상징적인 이야기가 잘 알려져 있기 때문에 특히 많은 사람들이 모르고 있는 몇 가지 사실 목록을 선별했다. 함께 알아보도록 하자.

최초로 잠금 방지 브레이크 발명
AMG와 처음으로 만든 1993 C36 AMG

잠금 방지 브레이크는 벤츠의 S 클래스에 처음 탑재되었다. 메르세데스 벤츠가 카운터 브레이크 잠금장치에 대해 제시한 최초의 특허는 1953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벤츠는 Teldix(나중에 Bosch가 됨)와 협력하기 시작했고, 마침내 1970년에 아날로그 및 전자 부품을 활용한 최초의 잠금 방지 시스템을 선보일 수 있었다.

메르세데스 벤츠와 AMG가 공동으로 만든 최초의 자동차는 1993 C36 AMG였다. 1990년에 AMG와 벤츠는 협력 계약을 체결했고, 그 파트너십의 첫 결실로 1993 C63 AMG를 만들었다. C 280을 기반으로 한 엔진은 2.8리터 직렬 6기통에서 E320에서 탑재된 3.2기통으로 업그레이드되었지만 3.6으로 더 업그레이드하여 268마력과 284lb-ft의 토크를 발휘했다.

포르쉐가 수작업한 벤츠 500E
30년 전에 자율주행 자동차 발명

벤츠의 500E는 포르쉐가 수작업으로 제작했다. 포르쉐는 브랜드를 유지하기 위해 또 다른 프로젝트가 필요했고, 당시 메르세데스 벤츠는 신형 S-클래스를 개발하느라 너무 바빠서 다른 것에 집중할 여유가 없었다. 이로 인해 메르세데스는 포르쉐와 SL의 5.0리터 V8 엔진을 후드 아래에 싣고 더 강력한 E-클래스를 제작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거의 30년 전에 자율 주행 자동차를 발명했다. 80년대 중반, 벤츠는 자율 주행 기술을 탐구하기 위해 다른 제조업체, 연구소 및 전자 회사와 힘을 합쳤다. 10년의 작업 끝에 1995년 W140 S-Class로 자율 주행 기술을 선보였는데, 컴퓨터, 카메라, GPS, 센서 등으로 가득 찬 해당 차량은 사람의 개입 없이 뮌헨에서 코펜하겐까지 1,043마일(약 1,678km)을 이동할 수 있었다.

A 클래스의 처참한 무스 테스트
네팔에는 도로보다 벤츠가 먼저

벤츠 A 클래스는 무스 테스트(회피기동 테스트)를 유명하게 만드는 데 도움이 되었다. 1997년, 스웨덴의 작은 잡지사는 벤츠 A 클래스를 테스트하기로 했는데, 잡지사에서 고안한 무스 테스트는 자동차가 고속으로 물체 주위를 회전하는 방법을 확인하기 위한 것이었다. 수년 동안 많은 자동차가 테스트를 통과하고 실패했지만 벤츠의 첫 번째 A 클래스 차량만큼 심하게 실패한 자동차는 없었다고 한다.

네팔에는 운전할 수 있는 도로가 있기 전에 벤츠가 있었다. 아돌프 히틀러는 1938~9년경에 당시 네팔 국왕인 트리부반 왕에게 메르세데스-벤츠를 기증했다. 당시 네팔에는 주행 가능한 도로나 주유소가 없었지만, 그럼에도 히틀러의 부하들은 차량을 어깨에 짊어지고 왕국을 찾아갔다. 왕은 1955년에 사망할 때까지 정기적으로 벤츠를 사용했으며, 그 후 네팔의 공과 대학에 기증되어 수년 동안 가르치고 작업하는 데 사용되었다고 한다.

자동차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슈들
제보를 원한다면? 카카오톡 ☞ jebobox1@gmail.com

댓글 많은 뉴스

author-img
서윤지 에디터
S_editor@mobilitytv.co.kr

댓글0

300

댓글0

[뉴스] 랭킹 뉴스

  • '보존 상태 실화야?' 1967년대 페라리, 경매 소식에 마니아들 '깜짝'
  • '美 전역 1%만 설치' 전기차 보급 핵심 충전 인프라, 그 실상 이렇다
  • 자동차-BMW-엔진
    'BMW가 이런 엔진을?' 대다수가 잘 모른다는 엔진 비하인드 6가지
  • 중국-전기차
    '테슬라보다 잘 나간다며?' 중국 전기차 최대 기대주, 대위기 맞았다
  • '안 살 이유가 없네' 2024 혼다 프롤로그, 세액 공제 혜택 이 정도?
  • '미니멀리즘 끝판왕' 모습 드러낸 피아트 새 콘셉트카, 그 디자인은?

[뉴스] 공감 뉴스

  • 가격 5배 오른다며.. 머스크 믿었던 테슬라 차주들, 결국 이렇게 됐다
  • '지금 봐도 세련됐다' 경매로 나온 80년대 콜 올드카, 비주얼 수준
  • 포르쉐-타이칸
    타이칸이 단종? 포르쉐 깜짝 발표.. '이 모델' 언급에 네티즌들 깜짝
  • "랩핑? 필요 없다" 입맛대로 색깔 바꾸는 BMW 신개념 아트카 등장
  • 테슬라도 못 한다는 전기차 무선 충전.. 그 근황 무려 이 정도라고?
  • 실물 느낌이 미쳤다.. 일본 혼다, 한정판 '올블랙' SUV 출시합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로터스 전기 하이퍼 SUV 엘레트라 국내 가격 1억7900만 원부터
    로터스 전기 하이퍼 SUV 엘레트라 국내 가격 1억7900만 원부터
  • 현대차, 2박3일 제주도 전기차 여행 지원! ‘지금은 충전 중’ 캠페인
    현대차, 2박3일 제주도 전기차 여행 지원! ‘지금은 충전 중’ 캠페인
  • 한국토요타자동차, 2024 파리 패럴림픽 국가대표 선수단 후원 나서
    한국토요타자동차, 2024 파리 패럴림픽 국가대표 선수단 후원 나서
  • 현대차∙기아, 서울 에코마일리지 적립 편해진다… 연동 서비스 시작
    현대차∙기아, 서울 에코마일리지 적립 편해진다… 연동 서비스 시작
  • 이해하기 어려운 X5 트렁크 구성 #BMW #X5 #트렁크
    이해하기 어려운 X5 트렁크 구성 #BMW #X5 #트렁크
  • 래디컬 코리아, 2024 프리시즌 테스트 성료…우승자 지원 협약 맺어
    래디컬 코리아, 2024 프리시즌 테스트 성료…우승자 지원 협약 맺어
  • 브랜드 최초 V12 PHEV… 람보르기니, 레부엘토 스페셜 에디션 공개
    브랜드 최초 V12 PHEV… 람보르기니, 레부엘토 스페셜 에디션 공개
  • [시승기]이 시국에 디젤 괜찮을까? I BMW X5 LCI 30d 최초 시승 영상
    [시승기]이 시국에 디젤 괜찮을까? I BMW X5 LCI 30d 최초 시승 영상
  • GLE는 5인승을 추천하는 이유 #GLE #벤츠 #시승기
    GLE는 5인승을 추천하는 이유 #GLE #벤츠 #시승기
  • 수입 E-SUV판매량 1위 BMW X5 LCI의 의외의 단점?
    수입 E-SUV판매량 1위 BMW X5 LCI의 의외의 단점?
  •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뉴스] 인기 뉴스

  • '보존 상태 실화야?' 1967년대 페라리, 경매 소식에 마니아들 '깜짝'
  • '美 전역 1%만 설치' 전기차 보급 핵심 충전 인프라, 그 실상 이렇다
  • 자동차-BMW-엔진
    'BMW가 이런 엔진을?' 대다수가 잘 모른다는 엔진 비하인드 6가지
  • 중국-전기차
    '테슬라보다 잘 나간다며?' 중국 전기차 최대 기대주, 대위기 맞았다
  • '안 살 이유가 없네' 2024 혼다 프롤로그, 세액 공제 혜택 이 정도?
  • '미니멀리즘 끝판왕' 모습 드러낸 피아트 새 콘셉트카, 그 디자인은?

[뉴스] 추천 뉴스

  • 가격 5배 오른다며.. 머스크 믿었던 테슬라 차주들, 결국 이렇게 됐다
  • '지금 봐도 세련됐다' 경매로 나온 80년대 콜 올드카, 비주얼 수준
  • 포르쉐-타이칸
    타이칸이 단종? 포르쉐 깜짝 발표.. '이 모델' 언급에 네티즌들 깜짝
  • "랩핑? 필요 없다" 입맛대로 색깔 바꾸는 BMW 신개념 아트카 등장
  • 테슬라도 못 한다는 전기차 무선 충전.. 그 근황 무려 이 정도라고?
  • 실물 느낌이 미쳤다.. 일본 혼다, 한정판 '올블랙' SUV 출시합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로터스 전기 하이퍼 SUV 엘레트라 국내 가격 1억7900만 원부터
    로터스 전기 하이퍼 SUV 엘레트라 국내 가격 1억7900만 원부터
  • 현대차, 2박3일 제주도 전기차 여행 지원! ‘지금은 충전 중’ 캠페인
    현대차, 2박3일 제주도 전기차 여행 지원! ‘지금은 충전 중’ 캠페인
  • 한국토요타자동차, 2024 파리 패럴림픽 국가대표 선수단 후원 나서
    한국토요타자동차, 2024 파리 패럴림픽 국가대표 선수단 후원 나서
  • 현대차∙기아, 서울 에코마일리지 적립 편해진다… 연동 서비스 시작
    현대차∙기아, 서울 에코마일리지 적립 편해진다… 연동 서비스 시작
  • 이해하기 어려운 X5 트렁크 구성 #BMW #X5 #트렁크
    이해하기 어려운 X5 트렁크 구성 #BMW #X5 #트렁크
  • 래디컬 코리아, 2024 프리시즌 테스트 성료…우승자 지원 협약 맺어
    래디컬 코리아, 2024 프리시즌 테스트 성료…우승자 지원 협약 맺어
  • 브랜드 최초 V12 PHEV… 람보르기니, 레부엘토 스페셜 에디션 공개
    브랜드 최초 V12 PHEV… 람보르기니, 레부엘토 스페셜 에디션 공개
  • [시승기]이 시국에 디젤 괜찮을까? I BMW X5 LCI 30d 최초 시승 영상
    [시승기]이 시국에 디젤 괜찮을까? I BMW X5 LCI 30d 최초 시승 영상
  • GLE는 5인승을 추천하는 이유 #GLE #벤츠 #시승기
    GLE는 5인승을 추천하는 이유 #GLE #벤츠 #시승기
  • 수입 E-SUV판매량 1위 BMW X5 LCI의 의외의 단점?
    수입 E-SUV판매량 1위 BMW X5 LCI의 의외의 단점?
  •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댓글 많은 뉴스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