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이건 테슬라도 못한다’ 벤츠, 역대급 옵션 추가.. 차주들 로또 터졌죠

서윤지 에디터 조회수  

운전자 표정을 읽는
벤츠 가상 운전 보조자
구독제로 상용화 예정

벤츠-옵션-추가

최신 기술의 속도를 따라잡거나, 이를 앞서 나가는 것은 모든 자동차 제조사에게 어려운 과제이다.
특히 전통적인 독일 고급 브랜드에게는 더욱 어려운 문제인데, 메르세데스 벤츠. BMW. 아우디는 수십 년 동안 프리미엄 자동차의 스테디셀러였지만, 새로운 경쟁자들이 등장하면서 전 세계적으로 그들의 시장 점유율을 빼앗기 시작했다.

따라서 독일 브랜드들은 각자 독특한 방법으로 돋보이려고 노력하고 있는데, 그중 벤츠의 해결책은 아마도 가장 창의적일 것이다. 벤츠는 그들의 자동차가 운전자와 즐겁게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친구와 같아지길 원하고 있다.

벤츠-옵션-추가
벤츠-옵션-추가

아시아 고객 의견 반영
친구 같은 운전 보조자

벤츠의 최고 소프트웨어 책임자인 마그누스 오스트 베르그.
그는최근 ‘외신과의 인터뷰에서 “우리의 최종 목표는 가상 보조자를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 ‘해당 서비스는 지역에 따라 매우 달라지게 될 것”라는 의견을 전했다.

또한, 오스트 베르그는 아시아 고객들로부터 얻은 피드백을 바탕으로 그들의 개발 방향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는 “자신의 자동차와 대화를 하는 것은 실제로 아시아 고객들이 원하는 것입니다. 아시아 고객들은 그저 누군가와 대화하고 싶어 했습니다.”라고 말하며 아시아 고객들을 위해 친구와 같은 가상 운전 보조자를 개발할 것이라고 했다.

4가지 분위기 구축
얼굴 인식과 비전 활용

오스트 베르그는 운전자가 차량 설정을 변경하고 싶을 때, 디지털 운전 보조자가 운전자의 얼굴을 읽어 그 마음을 이해하는 것을 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벤츠는 가상 운전 보조자에 다양한 기분과 인격을 심어 놓았고, ‘자연스러움, 공감적, 개인 맞춤화, 능동성’이라는 네 가지 ‘분위기’를 구축했다고 한다.

벤츠의 해결책은 전 세계적인 기대치에 맞도록 이러한 경험을 맞춤화하기 위해 보조자의 행동을 다양하게 제공한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회사는 차량 시스템이 주목하는 신호에 따라 운전자에 대한 가상 보조자의 태도를 조절하기 위해 얼굴 인식과 차량 내의 비전을 사용하는 데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해당 서비스는 구독제라고
과도한 요금 우려

오스트 베르그와의 인터뷰 나머지 부분은 단순한 시대를 그리워하는 사람에게는 거의 격려가 되지 않았다. 그는 대시보드의 화면은 당분간 더 커질 가능성이 없지만, 차량에서 물리적 버튼을 대부분 없애는 미래지향적 방향을 채택했다고 말했다. 또한, 목소리 제어 시스템을 강화하여 물리적 버튼을 대체할 것이라고 밝혔다.

벤츠는 고객들이 해당 서비스를 사용하기 위해 패키지를 구독해야겠지만,
고객들로부터 과도한 금액을 받아낼 생각은 없다고 전했다. 그러나, 벤츠가 과도한 요금이나, 탐욕에 대한 비판을 받지 않고 어떻게 구독 서비스를 발전시킬 것인지는 명확하게 설명하지 않았다.

한편, 벤츠의 가상 운전자 서비스에 대해 벤츠를 구매할 여력으로 차라리 사람 치료사를 고용하겠다는 평가도 있었다. 벤츠가 해당 서비스 구독을 빌미로 과도한 금액을 요구하지는 않을지 우려되는 상황이다.

자동차와 관련된 뜨거운 이슈들
제보는 카카오톡 ☞ jebobox1@gmail.com

댓글 많은 뉴스

author-img
서윤지 에디터
S_editor@mobilitytv.co.kr

댓글2

300

댓글2

  • ㅋㅋㅋㅋㅋㅋㅋ 어이없는 기능을 박아두고 테슬라는 왜 끌어오냐ㅋㅋ

  • 벤츠 디자인 중국차보다 못한 듯

[뉴스] 랭킹 뉴스

  • '보존 상태 실화야?' 1967년대 페라리, 경매 소식에 마니아들 '깜짝'
  • '美 전역 1%만 설치' 전기차 보급 핵심 충전 인프라, 그 실상 이렇다
  • 자동차-BMW-엔진
    'BMW가 이런 엔진을?' 대다수가 잘 모른다는 엔진 비하인드 6가지
  • 중국-전기차
    '테슬라보다 잘 나간다며?' 중국 전기차 최대 기대주, 대위기 맞았다
  • '안 살 이유가 없네' 2024 혼다 프롤로그, 세액 공제 혜택 이 정도?
  • '미니멀리즘 끝판왕' 모습 드러낸 피아트 새 콘셉트카, 그 디자인은?

[뉴스] 공감 뉴스

  • 가격 5배 오른다며.. 머스크 믿었던 테슬라 차주들, 결국 이렇게 됐다
  • '지금 봐도 세련됐다' 경매로 나온 80년대 콜 올드카, 비주얼 수준
  • 포르쉐-타이칸
    타이칸이 단종? 포르쉐 깜짝 발표.. '이 모델' 언급에 네티즌들 깜짝
  • "랩핑? 필요 없다" 입맛대로 색깔 바꾸는 BMW 신개념 아트카 등장
  • 테슬라도 못 한다는 전기차 무선 충전.. 그 근황 무려 이 정도라고?
  • 실물 느낌이 미쳤다.. 일본 혼다, 한정판 '올블랙' SUV 출시합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로터스 전기 하이퍼 SUV 엘레트라 국내 가격 1억7900만 원부터
    로터스 전기 하이퍼 SUV 엘레트라 국내 가격 1억7900만 원부터
  • 현대차, 2박3일 제주도 전기차 여행 지원! ‘지금은 충전 중’ 캠페인
    현대차, 2박3일 제주도 전기차 여행 지원! ‘지금은 충전 중’ 캠페인
  • 한국토요타자동차, 2024 파리 패럴림픽 국가대표 선수단 후원 나서
    한국토요타자동차, 2024 파리 패럴림픽 국가대표 선수단 후원 나서
  • 현대차∙기아, 서울 에코마일리지 적립 편해진다… 연동 서비스 시작
    현대차∙기아, 서울 에코마일리지 적립 편해진다… 연동 서비스 시작
  • 이해하기 어려운 X5 트렁크 구성 #BMW #X5 #트렁크
    이해하기 어려운 X5 트렁크 구성 #BMW #X5 #트렁크
  • 래디컬 코리아, 2024 프리시즌 테스트 성료…우승자 지원 협약 맺어
    래디컬 코리아, 2024 프리시즌 테스트 성료…우승자 지원 협약 맺어
  • 브랜드 최초 V12 PHEV… 람보르기니, 레부엘토 스페셜 에디션 공개
    브랜드 최초 V12 PHEV… 람보르기니, 레부엘토 스페셜 에디션 공개
  • [시승기]이 시국에 디젤 괜찮을까? I BMW X5 LCI 30d 최초 시승 영상
    [시승기]이 시국에 디젤 괜찮을까? I BMW X5 LCI 30d 최초 시승 영상
  • GLE는 5인승을 추천하는 이유 #GLE #벤츠 #시승기
    GLE는 5인승을 추천하는 이유 #GLE #벤츠 #시승기
  • 수입 E-SUV판매량 1위 BMW X5 LCI의 의외의 단점?
    수입 E-SUV판매량 1위 BMW X5 LCI의 의외의 단점?
  •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뉴스] 인기 뉴스

  • '보존 상태 실화야?' 1967년대 페라리, 경매 소식에 마니아들 '깜짝'
  • '美 전역 1%만 설치' 전기차 보급 핵심 충전 인프라, 그 실상 이렇다
  • 자동차-BMW-엔진
    'BMW가 이런 엔진을?' 대다수가 잘 모른다는 엔진 비하인드 6가지
  • 중국-전기차
    '테슬라보다 잘 나간다며?' 중국 전기차 최대 기대주, 대위기 맞았다
  • '안 살 이유가 없네' 2024 혼다 프롤로그, 세액 공제 혜택 이 정도?
  • '미니멀리즘 끝판왕' 모습 드러낸 피아트 새 콘셉트카, 그 디자인은?

[뉴스] 추천 뉴스

  • 가격 5배 오른다며.. 머스크 믿었던 테슬라 차주들, 결국 이렇게 됐다
  • '지금 봐도 세련됐다' 경매로 나온 80년대 콜 올드카, 비주얼 수준
  • 포르쉐-타이칸
    타이칸이 단종? 포르쉐 깜짝 발표.. '이 모델' 언급에 네티즌들 깜짝
  • "랩핑? 필요 없다" 입맛대로 색깔 바꾸는 BMW 신개념 아트카 등장
  • 테슬라도 못 한다는 전기차 무선 충전.. 그 근황 무려 이 정도라고?
  • 실물 느낌이 미쳤다.. 일본 혼다, 한정판 '올블랙' SUV 출시합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로터스 전기 하이퍼 SUV 엘레트라 국내 가격 1억7900만 원부터
    로터스 전기 하이퍼 SUV 엘레트라 국내 가격 1억7900만 원부터
  • 현대차, 2박3일 제주도 전기차 여행 지원! ‘지금은 충전 중’ 캠페인
    현대차, 2박3일 제주도 전기차 여행 지원! ‘지금은 충전 중’ 캠페인
  • 한국토요타자동차, 2024 파리 패럴림픽 국가대표 선수단 후원 나서
    한국토요타자동차, 2024 파리 패럴림픽 국가대표 선수단 후원 나서
  • 현대차∙기아, 서울 에코마일리지 적립 편해진다… 연동 서비스 시작
    현대차∙기아, 서울 에코마일리지 적립 편해진다… 연동 서비스 시작
  • 이해하기 어려운 X5 트렁크 구성 #BMW #X5 #트렁크
    이해하기 어려운 X5 트렁크 구성 #BMW #X5 #트렁크
  • 래디컬 코리아, 2024 프리시즌 테스트 성료…우승자 지원 협약 맺어
    래디컬 코리아, 2024 프리시즌 테스트 성료…우승자 지원 협약 맺어
  • 브랜드 최초 V12 PHEV… 람보르기니, 레부엘토 스페셜 에디션 공개
    브랜드 최초 V12 PHEV… 람보르기니, 레부엘토 스페셜 에디션 공개
  • [시승기]이 시국에 디젤 괜찮을까? I BMW X5 LCI 30d 최초 시승 영상
    [시승기]이 시국에 디젤 괜찮을까? I BMW X5 LCI 30d 최초 시승 영상
  • GLE는 5인승을 추천하는 이유 #GLE #벤츠 #시승기
    GLE는 5인승을 추천하는 이유 #GLE #벤츠 #시승기
  • 수입 E-SUV판매량 1위 BMW X5 LCI의 의외의 단점?
    수입 E-SUV판매량 1위 BMW X5 LCI의 의외의 단점?
  •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댓글 많은 뉴스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