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어이가 없네..” 탁송료 논란 터진 카니발, 황당 원인에 아빠들 폭발

서윤지 에디터 조회수  

기아 신형 카니발
탁송료 논란 휩싸였다
논란의 원인 살펴보니

카니발-탁송료

지난 15일부터 소비자 판매가 시작된 기아 신형 카니발. 현재 해당 차량은 때아닌 탁송료 논란에 몸살을 앓고 있는 실정이다. 특정 모델을 구매한 소비자들에게 과도한 탁송료가 청구된다는 것이  논란의 핵심이다.

이번 시간에는 신형 카니발에 불거진 탁송료 논란에 대해 보다 자세히 알아보려 한다. 해당 논란, 대체 어떤 부분이 원인이 되어 발생한 것일까? 또한 해당 논란에 대해 제조사인 기아는 어떤 해결책을 내놨을까?

카니발-탁송료
카니발-탁송료

탁송료 논란의 시작
카니발 그래비티 트림

신형 카니발의 탁송료 논란을 온전히 이해하기 위해선, 기아의 ‘그래비티 트림’에 대한 개념을 알아야 한다.
그래비티 트림은 기아가 제공하는 디자인 특화 트림으로, 일반 모델과 디자인 디테일에서 차별성을 갖는다. 신형 카니발의 경우 전용 블랙 라디에이터 그릴 및 휠, 전용 사이드스텝, 다크 메탈 가니쉬 등을 통해 고급스러움을 한층 더 강조해냈다.

그래비티 트림을 보유한 차량은 카니발 뿐만이 아니다.
2023년 11월을 기준으로 기아는 셀토스, 스포티지, 쏘렌토, 카니발에서 그래비티 모델을 운용 중에 있다. K5의 경우 그래비티 트림은 없지만, 별도의 디자인 특화 트림인 블랙핏을 운용 중인 상황이다.

그래비티 트림의 경우
공장 간 이동 과정 포함

신형 카니발의 탁송료 논란은 이 그래비티 트림에서 시작된다.
10만 원대의 탁송료가 발생하는 일반 트림과 달리, 그래비티 트림의 경우 44만 원에서 최대 100만 원 수준의 탁송료가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래비티 트림을 구매한 소비자들 입장에선 날벼락이 따로 없는 상황. 그 원인은 바로 차량을 생산하는 과정에 있었다.

신형 카니발 그래비티 트림의 경우 기본적으로 광명에 소재한 기아 소하리 공장에서 생산이 이뤄진다. 문제는 그래비티 트림에 적용되는 고정형 사이드스텝이다. 해당 사이드스텝은 현재 소하리 공장이 아닌, 기아 충주 공장에서 장착이 진행되고 있다. 즉 그래비티 트림의 경우 일반 트림과 다르게 소하리 공장에서 충주 공장으로 이동하는 과정이 포함되어 있다는 것이다.

소비자에게 전가한 상황
기아는 밝힌 입장 없어

슬슬 감이 오지 않는가? 그렇다. 그래비티 트림의 과도한 탁송료에는 소하리 공장에서 충주 공장까지의 추가 탁송료가 포함되어 있던 것이다. 차량을 생산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탁송료까지 소비자가 부담해야 하는 다소 납득되지 않는 현 상황. 이에 소비자들은 특정 공장으로 이동하는 탁송료를 왜 제조사가 아닌 고객이 부담해야 하는지 도저히 이해할 수 없다는 입장을 표명하는 중이다.

그렇다면 이러한 논란에 대해 기아 측은 어떤 입장을 내놓았을까?
현재까지 확인되는 기아의 입장은 따로 없는 상황이다. 기아 내부에서 해당 논란을 인지하고 있는지조차 확인이 안 되는 상황. 업계 전문가들 사이 ‘소비자 기만’이란 말까지 나오고 있는 신형 카니발 탁송료 논란. 과연 해당 논란은 어떤 형태로 그 마무리를 짓게 될까?

author-img
서윤지 에디터
S_editor@mobilitytv.co.kr

댓글12

300

댓글12

  • 기아자동차가 입장이 없다면 불매 운동해야 하지 않나요?

  • 누가 사래?

  • 흉기차학살하자

    제발 흉기차 사지말자 한번 망해봐야 정신차려 난 중고차사더라도 흉기차안사

  • 그냥 사든지 토 요 타 꺼 사

    토요 타 꺼 승합 차 좋더라 스트레스 받지 말고 딴 거 사

  • 다물

    기아 도둑넘들이 자국민 기만하는 짓이지? 국토부와 국개들이 기아 망할까봐 급발진 해결도 안하고 국민들 생존권을 망가지게 하는 망국적 기업을 봐주고 있다.

[뉴스] 랭킹 뉴스

  • '보존 상태 실화야?' 1967년대 페라리, 경매 소식에 마니아들 '깜짝'
  • '美 전역 1%만 설치' 전기차 보급 핵심 충전 인프라, 그 실상 이렇다
  • 자동차-BMW-엔진
    'BMW가 이런 엔진을?' 대다수가 잘 모른다는 엔진 비하인드 6가지
  • 중국-전기차
    '테슬라보다 잘 나간다며?' 중국 전기차 최대 기대주, 대위기 맞았다
  • '안 살 이유가 없네' 2024 혼다 프롤로그, 세액 공제 혜택 이 정도?
  • '미니멀리즘 끝판왕' 모습 드러낸 피아트 새 콘셉트카, 그 디자인은?

[뉴스] 공감 뉴스

  • 가격 5배 오른다며.. 머스크 믿었던 테슬라 차주들, 결국 이렇게 됐다
  • '지금 봐도 세련됐다' 경매로 나온 80년대 콜 올드카, 비주얼 수준
  • 포르쉐-타이칸
    타이칸이 단종? 포르쉐 깜짝 발표.. '이 모델' 언급에 네티즌들 깜짝
  • "랩핑? 필요 없다" 입맛대로 색깔 바꾸는 BMW 신개념 아트카 등장
  • 테슬라도 못 한다는 전기차 무선 충전.. 그 근황 무려 이 정도라고?
  • 실물 느낌이 미쳤다.. 일본 혼다, 한정판 '올블랙' SUV 출시합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 벤츠, 끝판 왕 SUV인 마이바흐 GLS 국내 출시… 2억7900만 원부터
    벤츠, 끝판 왕 SUV인 마이바흐 GLS 국내 출시… 2억7900만 원부터
  • 마세라티, 고성능 컴팩트 SUV 그레칼레 시승 행사 진행
    마세라티, 고성능 컴팩트 SUV 그레칼레 시승 행사 진행
  • “대체불가” 선거철마다 유명세 타는 ‘이 자동차’의 정체
    “대체불가” 선거철마다 유명세 타는 ‘이 자동차’의 정체
  • 3월에 가장 많이 팔린 독3사 전기차는 바로 ‘이 모델’
    3월에 가장 많이 팔린 독3사 전기차는 바로 ‘이 모델’
  • [시승기]이 차가 1등이 될 수 밖에 없던 이유 I 볼보 XC60 B5
    [시승기]이 차가 1등이 될 수 밖에 없던 이유 I 볼보 XC60 B5
  • ‘눈물의여왕’ 재벌 김지원이 선택한 럭셔리 끝판왕 ‘자동차’의 정체
    ‘눈물의여왕’ 재벌 김지원이 선택한 럭셔리 끝판왕 ‘자동차’의 정체
  • ‘조선의 픽업트럭’ 기아 타스만 국내 도로에서 포착
    ‘조선의 픽업트럭’ 기아 타스만 국내 도로에서 포착
  • 길거리에 방치된 전동 킥보드… 서울시 특단의 조치 내린다
    길거리에 방치된 전동 킥보드… 서울시 특단의 조치 내린다
  • 신형 AMG GLC 9960만 원에 출격… 쿠페형 모델은 5월 출시 예정
    신형 AMG GLC 9960만 원에 출격… 쿠페형 모델은 5월 출시 예정
  • 보조금 받으면 4천만 원대… 테슬라 코리아, ‘신형 모델 3’ 출시
    보조금 받으면 4천만 원대… 테슬라 코리아, ‘신형 모델 3’ 출시

[뉴스] 인기 뉴스

  • '보존 상태 실화야?' 1967년대 페라리, 경매 소식에 마니아들 '깜짝'
  • '美 전역 1%만 설치' 전기차 보급 핵심 충전 인프라, 그 실상 이렇다
  • 자동차-BMW-엔진
    'BMW가 이런 엔진을?' 대다수가 잘 모른다는 엔진 비하인드 6가지
  • 중국-전기차
    '테슬라보다 잘 나간다며?' 중국 전기차 최대 기대주, 대위기 맞았다
  • '안 살 이유가 없네' 2024 혼다 프롤로그, 세액 공제 혜택 이 정도?
  • '미니멀리즘 끝판왕' 모습 드러낸 피아트 새 콘셉트카, 그 디자인은?

[뉴스] 추천 뉴스

  • 가격 5배 오른다며.. 머스크 믿었던 테슬라 차주들, 결국 이렇게 됐다
  • '지금 봐도 세련됐다' 경매로 나온 80년대 콜 올드카, 비주얼 수준
  • 포르쉐-타이칸
    타이칸이 단종? 포르쉐 깜짝 발표.. '이 모델' 언급에 네티즌들 깜짝
  • "랩핑? 필요 없다" 입맛대로 색깔 바꾸는 BMW 신개념 아트카 등장
  • 테슬라도 못 한다는 전기차 무선 충전.. 그 근황 무려 이 정도라고?
  • 실물 느낌이 미쳤다.. 일본 혼다, 한정판 '올블랙' SUV 출시합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수입차 판매 1위’ 자랑하던 BMW코리아, 기부금은 0.02%로 드러나
  •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포르쉐 AG, 2024년도 1분기 실적 발표… 전년 동기 대비 4% 감소
  • 벤츠, 끝판 왕 SUV인 마이바흐 GLS 국내 출시… 2억7900만 원부터
    벤츠, 끝판 왕 SUV인 마이바흐 GLS 국내 출시… 2억7900만 원부터
  • 마세라티, 고성능 컴팩트 SUV 그레칼레 시승 행사 진행
    마세라티, 고성능 컴팩트 SUV 그레칼레 시승 행사 진행
  • “대체불가” 선거철마다 유명세 타는 ‘이 자동차’의 정체
    “대체불가” 선거철마다 유명세 타는 ‘이 자동차’의 정체
  • 3월에 가장 많이 팔린 독3사 전기차는 바로 ‘이 모델’
    3월에 가장 많이 팔린 독3사 전기차는 바로 ‘이 모델’
  • [시승기]이 차가 1등이 될 수 밖에 없던 이유 I 볼보 XC60 B5
    [시승기]이 차가 1등이 될 수 밖에 없던 이유 I 볼보 XC60 B5
  • ‘눈물의여왕’ 재벌 김지원이 선택한 럭셔리 끝판왕 ‘자동차’의 정체
    ‘눈물의여왕’ 재벌 김지원이 선택한 럭셔리 끝판왕 ‘자동차’의 정체
  • ‘조선의 픽업트럭’ 기아 타스만 국내 도로에서 포착
    ‘조선의 픽업트럭’ 기아 타스만 국내 도로에서 포착
  • 길거리에 방치된 전동 킥보드… 서울시 특단의 조치 내린다
    길거리에 방치된 전동 킥보드… 서울시 특단의 조치 내린다
  • 신형 AMG GLC 9960만 원에 출격… 쿠페형 모델은 5월 출시 예정
    신형 AMG GLC 9960만 원에 출격… 쿠페형 모델은 5월 출시 예정
  • 보조금 받으면 4천만 원대… 테슬라 코리아, ‘신형 모델 3’ 출시
    보조금 받으면 4천만 원대… 테슬라 코리아, ‘신형 모델 3’ 출시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