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교사보다 자살률 높다는 공무원 직종… 소득 문제인가 봤더니

문동수 에디터 조회수  

교정직 공무원 현황
근무 환경 스트레스로 자살률 높아
봉급 수준은?

출처 : 법무부

최근 교사들의 자살 소식이 자주 보도된다. 높은 업무 강도와 악성 민원을 버티지 못하고 그만 극단적인 선택을 하고 마는데, 이러한 교사보다 자살률이 더 높다는 공무원 직종이 수면 위로 떠올랐다.

바로 교정직 공무원, 교도관이다.

지난 2019년 법무부가 공개한 교정시설 사건·사고 현황에 따르면 2014년부터 2018년까지 교정시설 내 재소자들의 사건·사고는 모두 4,591건에 달한다. 2014년 837건에서 2018년 1,012건으로 5년 새 21% 증가했다.

2020년 법무부는 교정 공무원 정신건강 분석 프로그램 진행했고, 현직 교도관 6,700여 명 중에 약 40%가 참여했다. 그중에서 4.2%가 자살을 계획한 경험이 있고 1.5%가 실제 자살을 기도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일반 성인 남성의 3~4배 높은 수치였다.

출처 : 대전교도소

이들이 고통을 겪는 이유는 단순히 낮은 봉급 때문만은 아니었다.

올해 9급 1호봉을 기준으로 187만 7,000원을 수령하며 2호봉은 190만 3,000원, 3호봉은 194만 800원을 받는다. 7급 1호봉을 기준으로는 218만 7,000원을 받고 2호봉은 225만 9,400원, 3호봉은 234만 5,300원을 받는다.

일반적인 직렬의 7급 1호봉에게 205만 600원의 봉급이 지급되는 것과 비교했을 때 상대적으로 높은 편이다.

하지만 근무 환경이 최악 중 최악이라고 한다. 근무 장소가 교도소라는 특수한 공간이기 때문이다.

출처 : 법무부

우선 업무가 시작되면 교도관도 휴대전화를 쓸 수 없다. 외부와 끊기는 건 재소자와 마찬가지다.

돌발상황이 자주 발생하는 야간에는 근무 인원이 절반가량 줄어든다. 일손이 줄어든 상황에서 밤새 감옥 문과 CCTV를 지켜봐야 하고, 재소자끼리 다툼이라도 생기면 적은 인원으로 이들을 말려야 한다. 이 과정에서 재소자에게 폭행당하는 일도 있다.

2018년 교도관을 상대로 한 재소자의 폭행과 폭언은 모두 231건, 재소자가 교도관을 고소·고발한 것은 1,800건이 넘었다.

심리적인 스트레스도 있었다. 범죄를 저지른 재소자들이 교도소 안에서만큼은 ‘인권’을 주장하고 있으니 교도관들은 상대적 박탈감이 상당하다고 한다.

출처 : 법무부

실제로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에 교도관이라 밝힌 누리꾼 A씨는 “흉악범들의 케어는 오롯이 교도관들의 몫”이라며 “최근 들어 정신질환자들과 잃을 게 없는 노역수들이 물밀듯이 들어와 요양시설인지 교정시설인지 잘 모르겠다”고 말했다.

그는 “제복 공무원인데도 일반직으로 분류되어 경찰, 소방, 군인들이 받는 수당이나 영화관 할인 등 문화적 혜택도 없다”, “인간 같지도 않은 수용자들에게 동료들 폭행을 옆에서 볼 때마다 진짜 속이 뒤집히고 울분이 터지는데 꾹 참고 존댓말 꼬박꼬박 써가면서 약 먹이고 요구사항 들어줄 때마다 현타온다”, “그 와중에 보호장비 묶었다고 인권위에 진정 넣어서 팀장님은 확인서까지 쓰는 게 현실”이라고 털어놓았다.

여기서 보호장비란 재소자가 자해 행위를 하거나 교도관에게 공격적인 언행을 보일 시 재소자에게 보호시키는 장비를 말한다.

국가인권위원회는 지난해 11월 정신질환을 앓는 재소자에게 보호장비 사용을 최소화하고, 취침시간 에는 보호장비를 사용하지 않아야 한다고 권고한 바 있다.

출처 : 법무부

교도관의 처우를 개선하지 않으면 재소자들에 대한 교화도 기대하기 어렵다는 지적이 꾸준히 나오고 있지만, 경찰이나 소방 공무원과 비교해 부정적인 인식이 높고 폐쇄적인 공간에서 일하다 보니 사회적인 공감대도 얻기 어려운 현실이다.

교도관들 사이에선 ‘전문성 있는 재소자’, ‘갇혀 있는 공무원’ 등 스스로를 일컫는 자조적인 별명이 돈다고 한다.

한편 지난해 법무부에 따르면 사형수 1명을 관리하는 데에 들어가는 평균 비용은 3,000만원 이상이다.

수용경비는 인건비·시설개선비 등 간접비용과 재소자에게 직접 쓰는 피복비·의료비 등 직접경비로 나뉘는데, 직접경비 중 급식비가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현재 국내 사형수는 55명, 연간으로 환산하면 1년간 16억 5,000만원이 든다.

author-img
문동수 에디터
content@mobilitytv.co.kr

댓글4

300

댓글4

  • 진짜 짜증나는 세상임 그냥 개념없이 막 나가면 어르고 달래줌 어린 학생부터 이런 상황 경험하고 나면 일부 철드는 아이들 빼고는 개판쳐야 이익이라는 사고방식이 머리속에 자리잡게 되고 그런 것들이 어른이 된다

  • 범죄자 인권을 최우선적으로 인정해주는 개같은 나라가 있다던데~~ 그게 개한민국이지 아마~ 인권위 가족들은 범죄자의 개밥이 되길 항상 기원한다~~ 언제나 꼭 그렇게 되길 바래~~

  • 교도소에서 인권까지 찾는 것은 뭘 잘했다고....우리나라 좋은 나라는... 판사가 판결할때 반성한다고 형량 낮춰주는데 그걸로 끝나야지 이미 관대했으므로~~ 반성의 의미로 인권은 최소한으로 찾을 수 있게 하자

  • 선택과 집중

    교도관들에게 높은 수당을 주고 사형수는 지체없이 사형시켜야 한다고 본다 . 그리고 교도소규칙을 어기는 자에게는 인권보호를 예외로 해야 당연하다고 본다

[사건사고] 랭킹 뉴스

  • 홍콩 역대 최고 보이스피싱 460억 피해...한국과 처벌 달라 '화제'
  • 삼성전자도 개발하는 '블록체인'...한국에서 기본법 추진한다고?
  • '주가 300%, 매출 30%' 올린 '이 기업' 알고 보니.."인종차별 자?"
  • “14만 명 떠났는데…넷플릭스 때문에 16년 만에 망하게 생겼죠”
  • 편의점 업계 최초로 ‘노조’ 탄생한 CU, 어느 그룹이 운영하고 있냐면…
  • '임창정 연루' 7,300억 주가조작 라덕연, 1년 만에 보석...대체 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 여행 중 수하물 지연 및 분실에 대처하는 꿀팁
    여행 중 수하물 지연 및 분실에 대처하는 꿀팁
  • “도와주세요. 엄마가 없어요…” 의문의 메모와 함께 발견된 굶주린 아기곰
    “도와주세요. 엄마가 없어요…” 의문의 메모와 함께 발견된 굶주린 아기곰
  • ‘미용실에서 다른 개 데려온 줄’ 견주도 몰라본 댕댕이의 충격적인(?) 변신
    ‘미용실에서 다른 개 데려온 줄’ 견주도 몰라본 댕댕이의 충격적인(?) 변신
  • 지금 칸영화제에서 가장 화제몰이 중인 미국배우
    지금 칸영화제에서 가장 화제몰이 중인 미국배우
  • 연예인 X 파일로 마음에 상처가 쌓였다는 슈퍼모델
    연예인 X 파일로 마음에 상처가 쌓였다는 슈퍼모델
  • “운전자들 욕 나올 상황” 스쿨존에서 저러면 어떻게 피하냐 난리!!
    “운전자들 욕 나올 상황” 스쿨존에서 저러면 어떻게 피하냐 난리!!
  • “결국 돈 주는구나” 쉐보레 볼트 EV 오너 일부, 최대 190만원 보상 받는다
    “결국 돈 주는구나” 쉐보레 볼트 EV 오너 일부, 최대 190만원 보상 받는다
  • “K3 오너들 초비상!” 기아, 안 팔리자 단종. 앞으로 아반떼만 구매?
    “K3 오너들 초비상!” 기아, 안 팔리자 단종. 앞으로 아반떼만 구매?
  • “주유소 사기치는 줄” 기름 넣으러 왔다 가격표 보고 깜짝 놀란 상황
    “주유소 사기치는 줄” 기름 넣으러 왔다 가격표 보고 깜짝 놀란 상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캐나다 동물원서 탈출한 늑대, 4일 만에 발견
  •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더위와 인파 모두 피할 수 있는 섬여행 추천지 3곳
  •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제가 국경을 넘었다고요?” 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국경
  • 여행 중 수하물 지연 및 분실에 대처하는 꿀팁
    여행 중 수하물 지연 및 분실에 대처하는 꿀팁
  • “도와주세요. 엄마가 없어요…” 의문의 메모와 함께 발견된 굶주린 아기곰
    “도와주세요. 엄마가 없어요…” 의문의 메모와 함께 발견된 굶주린 아기곰
  • ‘미용실에서 다른 개 데려온 줄’ 견주도 몰라본 댕댕이의 충격적인(?) 변신
    ‘미용실에서 다른 개 데려온 줄’ 견주도 몰라본 댕댕이의 충격적인(?) 변신
  • 지금 칸영화제에서 가장 화제몰이 중인 미국배우
    지금 칸영화제에서 가장 화제몰이 중인 미국배우
  • 연예인 X 파일로 마음에 상처가 쌓였다는 슈퍼모델
    연예인 X 파일로 마음에 상처가 쌓였다는 슈퍼모델
  • “운전자들 욕 나올 상황” 스쿨존에서 저러면 어떻게 피하냐 난리!!
    “운전자들 욕 나올 상황” 스쿨존에서 저러면 어떻게 피하냐 난리!!
  • “결국 돈 주는구나” 쉐보레 볼트 EV 오너 일부, 최대 190만원 보상 받는다
    “결국 돈 주는구나” 쉐보레 볼트 EV 오너 일부, 최대 190만원 보상 받는다
  • “K3 오너들 초비상!” 기아, 안 팔리자 단종. 앞으로 아반떼만 구매?
    “K3 오너들 초비상!” 기아, 안 팔리자 단종. 앞으로 아반떼만 구매?
  • “주유소 사기치는 줄” 기름 넣으러 왔다 가격표 보고 깜짝 놀란 상황
    “주유소 사기치는 줄” 기름 넣으러 왔다 가격표 보고 깜짝 놀란 상황

추천 뉴스

  • 1
    시민단체가 왜...동물 위한다는 시민단체들이 파업 이 갈고 있는 이유

    뉴스 

  • 2
    유일하게 목동 14단지만 30층→60층 건축 가능한 이유, 들어보니…

    오피니언 

  • 3
    애플 '생체 감지' 데이터 포괄 수집...개인정보 침해 '논란'

    오피니언 

  • 4
    세계 명품 부자의 다섯 자녀, ‘남매의 난’ 없이 평화롭게 승계 가능할까?

    랭킹 

  • 5
    강형욱 훈련사의 회사 영업이익 20억, 유튜브 한달 수입만 무려...

    오피니언 

지금 뜨는 뉴스

  • 1
    “신생아 돌보면 연봉 5,000” 주겠다는 구인 공고, 시민 반응 달랐다

    기획특집 

  • 2
    GTX 실패하고도 또 ‘출퇴근 혁명’ 노선 만든다는 정부...대체 왜?

    오피니언 

  • 3
    "꼭 살려내라"...글로벌 경쟁 밀린 K반도체에 정부가 쏟은 역대급 '금액'

    뉴스 

  • 4
    하루 4시간 근무에 500 버는 진짜 ‘신의 직장’은 여깁니다

    오피니언 

  • 5
    '삼성 빠지면 주식 부호 여성 1위'라는 SK 최태원의 여동생 누구?

    랭킹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