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한국은 관심도 없는 클래식카.. 미국에선 인기 폭발인 진짜 이유는?

조용현 에디터 조회수  

한국에선 고물 취급받지만
미국에선 인기 높은 클래식카
이런 배경에서 차이 시작됐다

미국-클래식카

클래식카. 한국에서 이는 소수만이 즐기는 취미에 불과하다.
다른 나라에 비해 단기간에 급속도로 성장한 한국 사람들은 크고 좋은 것, 새 물건을 좋아하는 경향이 강하다. 자동차도 마찬가지다. 오래된 차를 좋아한다고 하면 그저 ‘새 차를 살 돈이 없어서’ 그러는 거냐며 비난 섞인 말들을 듣기 일쑤다.

하지만 세계 최대의 자동차 시장을 가지고 있는 미국은 다른 양상을 가지고 있다.
이들이 신차를 선호하지 않는다는 게 아니다. 그러나 한국과 달리 클래식카 문화가 잘 자리 잡고 있다.
할아버지가 타던 차를 손자가 물려받아 타는 경우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다. 과연 그 배경은 무엇일까?

미국-클래식카
미국-클래식카

미국의 고유한 개러지 문화
발전엔 이런 배경 있었다

미국의 자동차 관련 영화나 드라마를 본 적이 있다면 꼭 등장하는 장면이 있다. 바로 집 옆에 부설된 개러지에 차를 놓고, 쌓여 있는 공구 통에서 연장을 찾아 자동차를 직접 정비하는 모습이다.

이렇듯 미국의 개러지라고 불리는 개인차고는 간단한 정비를 할 수 있는 시설이 갖춰져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런 형태의 차고가 발생하게 된 배경에는 미국의 높은 공임이 있다. 규모가 큰 수리는 정비소를 이용할지언정 경정비 정도는 직접 해결하게 된 것이 문화로 굳어진 것이다.

작업실의 기능도 겸하는 개러지
스타트업 창업 공간이 되기도

미국 개러지의 다른 특징은 집과 차고가 붙어 있으며 문을 통해 하나로 연결되어 있다는 점이다. 이 때문에 일반적인 주차장과 달리 차고로의 접근성이 월등히 좋다. 이는 자동차를 보관하는 기본 기능을 넘어 작업실의 기능까지 겸하는 장점을 가진다.

미국의 차고는 때때로 한 기업의 창업 공간이 되기도 한다. 미국에는 ‘개러지 비즈니스’라는 말이 있는데, 차고에서 이런저런 사업 아이디어를 내는 문화를 뜻한다. 믿기 어렵겠지만 구글과 애플이 창업을 시작한 곳도 바로 개러지였다고 한다.

사진 출처 = ‘뉴스1’

클래식카에 관대한 법규도 영향
반면 한국의 현실은 암울하다

미국에는 개러지 못지않게 중요한 다른 이유도 있다. 바로 클래식카에 관대한 법규이다. 미국은 각 주마다 다른 법규를 적용하고 있는데, 워싱턴주의 경우 클래식카로 등록되면 매년 부과되는 자동차세를 면제해 준다. 다른 주 역시 차령이 25년 이상 된 차를 별도로 분류하는데 법률과 배출가스에 대한 기준을 제조 연도에 따라 적용한다.

한국은 이에 비하면 암울하다. 서울은 자동차를 배출가스 등급에 따라 5단계로 나누고 있는데, 최하 등급인 5등급일 경우 비상저감조치시 운행이 통제되고, 평일 낮에도 서울 시내에서 차량을 운행할 수 없다. 이에 대해 개선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지만 아직까지 한국에서 클래식카를 위한 법률은 오직 규제만을 위해 존재한다. 씁쓸한 현실이 아닐 수 없다.

자동차와 관련된 뜨거운 이슈들
제보를 원한다면? 카카오톡 ☞ jebobox1@gmail.com

관련기사

author-img
조용현 에디터
content@mobilitytv.co.kr

[기획특집] 랭킹 뉴스

  • 아빠들 '현실 드림카' BMW 신형 M5.. 의외의 혹평 쏟아진 이유
  • '피눈물 난다' 10년 만에 폐업하는 현대백화점 자리에 들어서는 것
    '피눈물 난다' 10년 만에 폐업하는 현대백화점 자리에 들어서는 것
  • 이렇게까지 한다고..? 주차 지옥 한국, 일본 따라 '이것'까지 도입
  • 버닝썬→블랙핑크 재계약 무산→2NE1 컴백…주가 이렇게 달라졌죠
    버닝썬→블랙핑크 재계약 무산→2NE1 컴백…주가 이렇게 달라졌죠
  • 20년 전 발 디딜 틈 없던 ‘부산대’ 앞 골목...이렇게 바뀌었죠
    20년 전 발 디딜 틈 없던 ‘부산대’ 앞 골목…이렇게 바뀌었죠
  • 무려 '8천'짜리 아우디 신차.. 알고 보면 가성비 甲이라는 이유

당신을 위한 인기글

  • ‘5년 전’ 연기력 논란 휩싸였던 피오, 이번에 또…’시청자 비난 봇물’
    ‘5년 전’ 연기력 논란 휩싸였던 피오, 이번에 또…’시청자 비난 봇물’
  • 롯데자이언츠 팬 오열 중…역대급 소식 전해졌다
    롯데자이언츠 팬 오열 중…역대급 소식 전해졌다
  • ‘환승연애’ 원한다더니… 한혜진 똑 부러지는 연애관 밝혔다
    ‘환승연애’ 원한다더니… 한혜진 똑 부러지는 연애관 밝혔다
  • ‘8번 이혼’ 유퉁, 쓰러졌다…건강 악화 소식
    ‘8번 이혼’ 유퉁, 쓰러졌다…건강 악화 소식
  • “전부 단종한다” 폭망 그 자체라는 재규어, 결국 최악의 근황 전했다
    “전부 단종한다” 폭망 그 자체라는 재규어, 결국 최악의 근황 전했다
  • 혜택이 전부 다르다? 복잡 그 자체 친환경차, 그 종류 싹 정리해보니..
    혜택이 전부 다르다? 복잡 그 자체 친환경차, 그 종류 싹 정리해보니..
  • 그랜저 표절 아니냐.. 럭셔리 끝판왕 링컨 세단, 결국 이렇게 부활?
    그랜저 표절 아니냐.. 럭셔리 끝판왕 링컨 세단, 결국 이렇게 부활?
  • 이게 왜 합법..? 도로 위 포착된 ‘이 차’, 그 정체에 美 전역이 ‘경악’
    이게 왜 합법..? 도로 위 포착된 ‘이 차’, 그 정체에 美 전역이 ‘경악’

당신을 위한 인기글

  • ‘5년 전’ 연기력 논란 휩싸였던 피오, 이번에 또…’시청자 비난 봇물’
    ‘5년 전’ 연기력 논란 휩싸였던 피오, 이번에 또…’시청자 비난 봇물’
  • 롯데자이언츠 팬 오열 중…역대급 소식 전해졌다
    롯데자이언츠 팬 오열 중…역대급 소식 전해졌다
  • ‘환승연애’ 원한다더니… 한혜진 똑 부러지는 연애관 밝혔다
    ‘환승연애’ 원한다더니… 한혜진 똑 부러지는 연애관 밝혔다
  • ‘8번 이혼’ 유퉁, 쓰러졌다…건강 악화 소식
    ‘8번 이혼’ 유퉁, 쓰러졌다…건강 악화 소식
  • “전부 단종한다” 폭망 그 자체라는 재규어, 결국 최악의 근황 전했다
    “전부 단종한다” 폭망 그 자체라는 재규어, 결국 최악의 근황 전했다
  • 혜택이 전부 다르다? 복잡 그 자체 친환경차, 그 종류 싹 정리해보니..
    혜택이 전부 다르다? 복잡 그 자체 친환경차, 그 종류 싹 정리해보니..
  • 그랜저 표절 아니냐.. 럭셔리 끝판왕 링컨 세단, 결국 이렇게 부활?
    그랜저 표절 아니냐.. 럭셔리 끝판왕 링컨 세단, 결국 이렇게 부활?
  • 이게 왜 합법..? 도로 위 포착된 ‘이 차’, 그 정체에 美 전역이 ‘경악’
    이게 왜 합법..? 도로 위 포착된 ‘이 차’, 그 정체에 美 전역이 ‘경악’

추천 뉴스

  • 1
    60년 전 연예인 아파트로 불리던 곳...최근 근황 살펴보니

    뉴스 

    60년 전 연예인 아파트로 불리던 '이곳', 최근 근황 살펴보니
  • 2
    세계에서 빚 제일 많은 중국 회사가 안 망하는 진짜 이유

    오피니언 

    세계에서 빚 제일 많은 중국 회사가 안 망하는 진짜 이유
  • 3
    '줄 서서 사 먹던 그 도넛' 300억 투자받은 '노티드'...지금은?

    국제 

    "웨이팅 안 해도 돼"...300억 투자받은 '노티드', 지금은요
  • 4
    "제 연봉은 2,400이지만…배우자는 '이만큼' 벌었으면 좋겠어요"

    사건사고 

    "제 연봉은 2,400이지만…배우자는 '이만큼' 벌었으면 좋겠어요"
  • 5
    홍진영·이영애·성유리가 눈독 들였다는 사업의 정체

    오피니언 

    홍진영·이영애·성유리가 눈독 들였다는 사업의 정체

지금 뜨는 뉴스

  • 1
    출시 임박 아우디 '비장의 모델'에.. BMW 벤츠도 제대로 긴장

    오피니언 

  • 2
    부자들 돈 좀 벌면 꼭 산다는 '이 수입차'.. 대체 뭔 매력 있길래?

    오피니언 

  • 3
    국내 최초로 영화관 들어선 서초 고급아파트, 정작 입주민들은...

    사건사고 

  • 4
    "소득 없어 연금보험료 못 내면 어떡해요?" 국민연금공단의 대답

    오피니언 

  • 5
    "사명까지 바꿨는데"...포털 사이트에서 사라진 '줌' 근황

    국제 

공유하기

0

뷰어스 입점 신청

adsupport@fastviewkorea.com